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포시립도서관, '공공도서관 서비스 단계적으로 정상화한다'

기사승인 2020.05.08  16:55:18

공유
default_news_ad2

- 열화상 카메라 설치 등 안전 고려한 매뉴얼 정비 후 이달 11부터 대출·반납 서비스 재개

   

김포시립도서관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휴관했던 공공도서관 업무를 단계적으로 정상화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립도서관은 이달 11일부터 대출·반납업무를 제한적으로 재개한 뒤 단계적으로 서비스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도서관은 지난 2월 23일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최고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되면서 대출과 반납으로만 도서관 업무를 제한해 운영해 오다 24일 관내 6개 공공도서관과 4개의 공립 작은 도서관 이용을 폐쇄하고 전면 휴관에 들어갔다.

그러나 코로나19의 전국 환산추세에도 6개 공공도서관의 대출이용자가 2,000여 명에 달하면서 휴관 지속에 따른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3월 23일부터 홈페이지 사전예약을 통한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를 통해 4,000여 명의 시민에게 15,000여 권의 도서를 대출했다.

시립도서관은 휴관 기간에 훼손 도서 보수, 장서 점검, 장서구입 등 서가 정리 외에 새 구입 도서가 이용자에게 제공되기까지의 과정(‘언박싱’ 장기도서관)과 양현진 작가 초청 ‘아빠 육아 톡톡 콘서트’(양곡도서관)를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하기도 했다.

또, 전염병 예방을 위해 월 1회 정기소독과 도서관마다 4회에 걸쳐 자체 방역 소독을 시행하고,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한 안전 운영을 위한 매뉴얼을 정비하고 열화상 카메라를 구입 중이다.

각 도서관별 대출이용자 수는 장기(721명) > 풍무(475명) > 중봉(236명) > 양곡(199명) > 고촌(173명) > 통진(147명) 순으로 많았다.

소영만 시립도서관장은 “이번 주 중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고 중앙정부 방침과 시 재난안전대책본부 지침, 코로나 전개 양상 등을 고려해 도서관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setNet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