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18일 0시부터 관내 일반 노래연습장 집합금지 명령

기사승인 2020.11.18  16:51:34

공유
default_news_ad2

- 11월 3일 이후 장기‧마산‧운양동 노래연습장 방문객 꼭 검사 받아야

김포시가 코인노래방을 제외한 관내 모든 일반 노래연습장에 대해 18일 0시(17일 자정)부터 집합금지 명령을 내렸다.

지난 16일 관내 노래연습장 관련 확진환자가 다수 발생한데 따른 저치다.

정하영 시장은 "아직 접촉자 파악되지 않고 있어 얼마나 많은 수의 환자가 발생할지 모르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면서 “하루라도 더 빨리 확산을 막기 위해 노래연습장에 대해 집합금지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집합금지 명령을 이행하지 않는 영업주와 종사자와 시설 이용자는 고발조치 되며 3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또한 감염 확산 시 이로 인한 모든 치료비와 방역비 등이 구상 청구될 수 있다.

한편, 김포시는 지난 3일 이후 장기동, 마산동, 운양동 소재 노래연습장을 다녀온 경우 김포시보건소(031-5186-4051~3)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꼭 받을 것을 당부하고 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setNet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